배너 닫기
맨위로

학생들이 만든‘코로나 닥터’앱 인기

등록일 2020-03-02 15:15 URL복사 프린트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네이버 밴드 공유

코로나19 현황을 한눈에

확진자 이동 경로 일주일 전후 확인 가능

사용자들과 소통하는 어플리케이션

생명과학과, 컴퓨터공학과 학생들이 모여 만든 어플리케이션 ‘코로나 닥터’가 주목을 받고 있다.

 

생명과학과 3학년 이민규 학생과 컴퓨터공학과 4학년 문영진, 장승민, 이하늘 학생이 개발한 이 앱은 지도 하나에 코로나 19에 대한 정보를 모두 담고 있다.

 

앱은 확진자 위치 정보는 물론이고 지역별 선별 진료소와 격리 병원 등을 지도 위에 표시한다. 특히 특정 확진자의 이동 경로를 확진 판정이 난 일주일 이전부터 일주일 이후까지 확인 가능하도록 했다. 이동 동선이 파악된 확진자 정보 등 달라진 내용은 매일 업데이트한다.

 

또 이용자들은 익명 커뮤니티에서도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지역별 세세한 진행 상황이 실시간 중계된다. 관련 내용은 앱에 바로 반영한다.

 

여기에 관련 뉴스를 제공하고 정부가 공식 답변한 자료를 모아놓은 웹 페이지와 연결해 자가격리 방법과 주의사항, 백신 개발 현황 등 코로나19 관련 궁금증을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학생들은 저마다 전공을 살려 앱 개발에 참여했다. 장승민 학생은 데이터베이스와 서버 개발을 맡았고 문영진, 이하늘 학생은 안드로이드 앱 개발과 업데이트를 담당한다. 어플리케이션 디자인과 구글 플레이 섬네일(Thumbnail) 이미지 등 전체적인 디자인은 이민규 학생 손에서 탄생했다. 확진자 정보 데이터베이스 구축은 네 학생이 힘을 모았다.

 

이달 초 시작한 이 앱은 현재 10만 다운로드 수를 넘었다. 현재 구글 플레이스토어 전체 인기순위 6위를 차지하고 있고 급상승 랭킹 2위, 건강 차트 2위, 금일 구글 플레이 메일 추천 콘텐츠로 소개될 만큼 많은 이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앱 개발에 참여한 이민규 학생은 “총체적이면서 명확한 코로나19 정보를 전달하는 앱을 만들어보자는 데 공감해 이렇게 앱을 만들게 됐다”며 “이 앱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보다 손쉽게 코로나19 정보를 얻어 바이러스를 예방할 수 있기 바란다”고 말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부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